전남도교육청, 11일부터 여름철 재난.안전사고 집중점검나서

전남도교육청, 11일부터 여름철 재난.안전사고 집중점검나서

전남도교육청 전경. 전남도교육청 제공 전남도교육청 전경. 전남도교육청 제공 극한 호우로 인한 피해가 속출하고 있는 가운데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김대중)은 11일부터 일주일 간 도내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여름철 재난‧안전사고 집중 안전 점검에 나선다.
 
전남도교육청은 이번 점검기간동안 호우·태풍, 물놀이 안전사고, 폭염·감염병․식중독 등 부서별 8개 주요 분야를 정리해 '한눈에 보는 여름철 주요 재난·안전사고 예방 요령'을 알기 쉽게 안내한다.
 
또 이번 집중 안전 점검 기간에 △ 학교는 학생·교직원·학부모 대상 △ 교육지원청은 유·초·중학교 대상 △ 도교육청은 고·특수학교 대상으로 각각 면밀히 합동점검을 실시하고 안전과 관련한 학교 의견 수렴과 함께 점검을 통해 발견된 미비 사항에 대해서는 즉시 보완 조치할 예정이다.
 
전남도교육청은 특히 올해부터 '안전사고 ZERO화'를 목표로, 예방에 중점을 두고 체계적으로 안전 관련 정책을 추진하며 각 학교에서 '365일 안전한 학교만들기'를 통해 일상 및 교육활동 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예방과 자율점검을 생활화하고 있다.
 
강상철 안전복지과장은 "안전교육 및 안전점검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는다."며, "전남의 학생 및 교직원이 여름철 안전하고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더 세밀히 살피겠다."고 밝혔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