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광양항만공사 낙포부두 체선 완화 이행 합의서 체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여수광양항만공사 낙포부두 체선 완화 이행 합의서 체결

여수광양항만공사가 6일 사옥인 마린센터에서 광양항 낙포부두 이용자와 '체선을 완화하도록 이행하는 합의서'를 체결했다.

주요 내용은 2시간 이내에 접안할 수 있도록 하고, 접안 후 5시간 이내에 작업을 개시하도록 했다.

항만공사와 낙포부두 이용자는 접안시설 확충과 하역장비 개선, 저장탱크 확충 등 하드웨어적인 측면에서도 공동 노력키로 했다.

이번 협약 체결식에는 여수산단 LG화학과 한화케미칼 등 화주사, 하역사, 선사 대리점 등이 참석했다.

항만공사는 "광양항의 높은 체선율이, 그동안 국정감사 등에서 항만 경쟁력 약화의 주원인으로 제기돼 왔다"고 설명했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