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박용 밧줄 풀린 선박 2척 여수 앞 바다 표류 예인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정박용 밧줄 풀린 선박 2척 여수 앞 바다 표류 예인

 해경이 표류 중인 선박을 예인하고 있다(사진=여수해경)

해경이 표류 중인 선박을 예인하고 있다(사진=여수해경)
여수 국동항 앞 바다에서 정박용 밧줄이 풀려 선박 2척이 표류했으나 예인됐다.

5일 오후 2시 17분 선박 2척이 표류 중이라며 지나가던 행인이 발견해 해경에 신고했다.

여수해경은 철선(25톤)과 어선(2톤)이 함께 묶인 상태로 표류 중이었고 선박에는 아무도 없는 상태였다고 밝혔다.

해경 구조정은 선체파공 및 인명피해 여부 등 이상이 없음을 확인 후 2차 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신속히 예인해 국동항에 안전하게 입항 조치했다.

해경은 두 선박 모두 폐선 예정 선박으로 장기 계류돼 있다가, 밧줄이 풀려 표류한 것으로 보고 지자체에 통보해 행정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