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2022년까지 웅천 마리나항만 개발사업 완료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여수시 2022년까지 웅천 마리나항만 개발사업 완료

 여수시 정례 언론 브리핑(사진=고영호 기자)

여수시 정례 언론 브리핑(사진=고영호 기자)
여수시가 2022년까지 웅천 마리나항만 개발사업을 완료해 웅천을 남해안권 거점 마리나로 조성할 계획이다.

송석주 여수시 경제해양수산국장은 6일 여수시 브리핑룸에서 정례 언론 브리핑을 통해 이같은 방침을 밝혔다.

 여수 웅천 마리나항만 예상도(사진=여수시)

여수 웅천 마리나항만 예상도(사진=여수시)
웅천 마리나항만 개발사업은 해상 8만7000㎡, 육상 7만2000㎡등 15만9000㎡에 클럽하우스, 문화복합시설, 상업시설, 수리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2016년 해양수산부의 국가지원 마리나항만 조성사업 계획 공모에 여수시가 우선협상 대상으로 선정되며 사업이 본격 추진됐다.

 송석주 여수시 경제해양수산국장(사진=고영호 기자)

송석주 여수시 경제해양수산국장(사진=고영호 기자)
여수시는 국비 300억 원, 시비 497억 원 등 797억 원을 투입해 방파제 등 외곽시설 1419m를 조성하고 바다 6만8000㎡를 매립해 기반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문화복합·상업시설 등은 민간자본을 유치를 통해 설치한다.

앞서 여수시는 2016년 2월 해양수산부와 마리나항만개발사업 실시협약을 체결했고, 내년 1월에는 실시설계 및 환경영향평가 등 용역에 들어갈 예정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