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해상서 24t 어선 크레인 파손…4명 부상

9일 오전 11시 7분쯤 여수시 광도 인근 해상에서 그물을 끌어올리는 양망 작업 중이던 24t급 여수선적 어선 H호에서 크레인이 파손됐다.

이 사고로 크레인이 들어 올리고 있던 그물이 선원들을 덮쳐4명이 다쳤으며 여수해경에 의해 긴급 이송됐다.

선원 4명 중 1명은 그물에 깔렸다가 구조돼 닥터헬기에 의해 목포 병원으로 옮겨졌다.

나머지 3명은 크레인이 파손되면서 쏟아진 그물에 부딪혀 해상에 추락했다가 모두 구조됐다.

해경은 H호의 크레인이 그물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파손되면서 사고 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추천기사

스페셜 그룹

전남 많이본 뉴스

중앙 많이 본 뉴스